기후위기시계
  • 현대두산인프라코어·쌍용건설 건설 기술 고도화 MOU
이동욱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기술원 부사장과 김민경 쌍용건설 토목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제공]

현대제뉴인 계열사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쌍용건설과 함께 스마트건설기술 고도화에 나선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쌍용건설과 디지털 트윈 기반 스마트 건설현장 구축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쌍용건설은 BIM기반 설계 및 시공을 위한 ‘디지털 트윈’ 현장을 구축하고, 테스트베드를 제공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쌍용건설이 구축한 디지털 트윈 현장을 클라우드 기반의 통합 스마트 건설 플랫폼 ‘사이트클라우드(XiteCloud)’에 연계 및 고도화하고 스마트 관제, 장비 자동화 시공 및 안전 기술의 효과성을 검증한다. 주소현 기자

address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