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개그우먼 강유미, 결혼 3년 만에 파경…최근 합의 이혼
개그우먼 강유미. [헤럴드POP]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개그우먼 강유미(39)의 이혼 소식이 전해졌다.

7일 YTN star에 따르면 강유미는 비연예인 남편과 이혼에 최근 합의했다.

해당 매체는 강유미 역시 이 사실을 조심스럽게 인정했다고 전했다.

2019년 8월 결혼한 지 3년 만이다. 그해 5월 강유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결혼을 발표했다. 당시 신랑의 직업, 나이, 얼굴은 공개하지 않았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비연예인과 결혼한 이후 약 3년간 결혼 생활을 이어왔으나 안타까운 결말을 맞았다.

강유미는 지난 2004년 KBS 19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후 KBS 2TV '개그콘서트'의 코너 '사랑의 카운슬러(상담자)', 'Go! Go! 예술속으로', '분장실의 강선생님' 등의 코너를 통해 인기를 얻었다. 이후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 '동이'와 콩트를 선보이는 'SNL 코리아' 등을 넘나들며 뛰어난 연기력을 뽐냈다. 현재는 개인 유튜브 채널 '강유미 좋아서 하는 채널'을 운영 중이다.

min365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