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교보증권, 미국 개별주식 옵션 거래 서비스 출시

[헤럴드경제=윤호 기자] 교보증권이 미국 개별 주식 옵션 거래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로써 교보증권을 통해 미국 유망기업 주식의 월 만기 옵션에 투자할 수 있다. 거래 가능한 옵션 종목은 테슬라,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넷플릭스, 아마존 5개다. 회사 측은 향후 시장 상황 등을 반영해 거래 종목을 늘려갈 방침이다.

옵션은 주식 및 지수 등의 기초자산을 미리 정한 가격으로 특정 시점에 사거나 팔 수 있는 권리를 뜻한다.

신영균 교보증권 국제&투자솔루션 총괄본부장은 "이번 서비스 출시로 투자자들에게 다양한 해외금융상품 투자전략과 기회를 제공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해 새로운 서비스를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보증권은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오는 7월 말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미국 개별 주식옵션 1계약 이상 거래 시 선착순 300명에게 백화점 상품권(1만원)을 지급한다. 또한 이벤트 신청 고객에게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주식옵션 매매수수료를 2.5달러 적용한다.

youkno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