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서울 동부간선도로 진입로 전면 통제…"중랑천 수위 상승"
장맛비가 내리는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세종대로사거리에서 퇴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김용재 기자] 서울시는 계속되는 집중호우로 23일 오후 8시 15분부터 동부간선도로 진입로를 전면 통제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중랑천 월계1교 지점 수위가 진입 램프 통제 수위인 15.83m를 넘어섬에 따라 동부간선도로 진입 램프를 전면 통제했다.

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시민들은 미리 교통 상황을 확인한 뒤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brunc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