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포스코1%나눔재단, 포항지역 소외계층에 생필품·이불 나눔
포항YWCA 강당서 전달식
포스코1%나눔재단과 포항YWCA 관계자들이 지난 22일 열린 소외계층 물품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포스코1%나눔재단 제공]

[헤럴드경제=정찬수 기자] 포스코1%나눔재단이 지난 22일 포항YWCA 강당에서 포항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김인애 포항YWCA 회장, 문홍득 포스코 대외협력섹션 리더 등이 참석한 이날 전달식에서 포스코1%나눔재단은 포항YWCA에 사업비 3000만원과 생필품 키트, 이불 등을 전달했다. 나눔 물품은 주거환경이 열악한 외국인 근로자, 홀몸 어르신, 장애인, 결혼 이민자 등 총 200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인애 포항YWCA 회장은 “올해도 소외된 이웃을 잊지 않고 뜻깊은 나눔을 해준 포스코에 감사하다”며 “이들이 무더운 여름을 건강하게 보내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1%나눔재단은 앞으로도 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다문화가정 관계개선, 청소년 진로계획 프로그램 등 다양한 나눔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and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