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DGB금융그룹, 지역 범죄피해자 지원
대구·경북범죄피해자지원센터에 5000만원 후원
김태오(사진 왼쪽) DGB금융그룹 회장과 오순택 대구·경북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이 후원금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DGB금융그룹 제공]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DGB금융그룹 DGB사회공헌재단은 DGB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범죄피해자 및 피해자가족 일상회복 지원을 위한 후원금 5000만원을 대구·경북범죄피해자지원센터에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DGB금융그룹은 지역 내 방화, 살인, 데이트폭력 등 강력범죄 피해자들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을 위해 전 계열사가 마련한 기부금과 임직원들의 ‘급여1% 사랑나눔’ 성금을 기부했다.

김태오 회장은 “지역 내 흉악한 범죄가 증가하고 있으나 피해자 지원책 미비로 지역민들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만큼 체계적인 대책을 위해 지역 대표기업으로서 앞장서겠다”며 “대구 방화사건 유족들에게 심심한 위로를 전하며 무고한 희생자들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th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