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주상복합 ‘범어자이’ 451가구 다음달 공급
아파트 84~114㎡ 399가구 등

GS건설이 대구시 수성구에 첫 자이(Xi) 아파트를 선보인다.

GS건설은 대구광역시 수성구 범어동 48-26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범어자이’(조감도)를 6월 분양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이 단지는 아파트와 주거형 오피스텔이 함께 구성되는 주상복합아파트로 지하 6층~지상 최고 34층, 4개동, 총 451가구 규모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114㎡ 399가구, 주거형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84㎡ 52실로 구성된다.

단지 인근에는 대구지하철 2호선 범어역이 자리 잡고 있으며, 수성구민 운동장과 이시아폴리스를 잇는 대구 엑스코선이 계획돼 있다. 동대구로와 달구벌대로를 통해 시내외로 이동 가능하며, KTX, SRT, 고속버스터미널이 자리한 동대구역 복합환승센터와 동대구IC도 가깝다.

단지 주변에는 범어초, 경신중, 경신고를 비롯해 수성구청역 학원가, 구립 범어도서관 등이 있다. 현대시티아울렛, 범어먹거리타운, 신세계백화점 등 문화·편의시설도 인근에서 이용할 수 있다.

단지에는 ‘자이’ 브랜드의 혁신설계가 적용된다. 아파트는 4베이 판상형 위주의 설계를 통해 채광과 통풍을 높였다. 주거형 오피스텔 역시 4베이 판상형 등 아파트와 동일한 구조설계를 통해 쾌적함을 더했다. 어린이집, 피트니스, 골프연습장(GDR), 작은도서관, 공유오피스 등도 들어선다.

양영경 기자

y2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