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지하철 타고 내리니 서울대 정문… 신림선 28일 개통 [부동산360]
착공 후 5년3개월 만에 개통…7.76㎞·11개 역사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 전 구간 무인운전 운행
“서울 서남부 교통혼잡 해소·출 퇴근시간 단축”

[헤럴드경제=양영경 기자] 서울 영등포구 샛강역(여의도)과 관악구 관악산역(서울대)을 연결하는 신림선이 이달 28일이 개통한다.

24일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에 따르면 신림선은 2017년 3월 착공한 이후 약 5년 3개월 만에 개통한다. 신림선은 지하철 9호선 샛강역부터 1호선 대방역, 7호선 보라매역, 2호선 신림역을 거쳐 관악산역을 연결하는 총연장 7.76㎞, 11개 역사로 구성된 노선이다.

신림선 도시철도 노선도 [국토교통부 제공]

운행 간격은 출·퇴근 시간 3.5분, 평시 4~10분으로 오전 5시 30분(첫차)부터 자정(막차)까지 운행된다.

국토부는 신림선이 동서로 횡단하는 서울 지하철 1·2·7·9호선을 남북으로 관통함으로써 서울 서남부 지역의 교통혼잡을 해소하고 시민들의 출·퇴근 시간을 대폭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기존에는 관악산역에서 샛강역까지 지하철·버스 환승을 통해 이동하면 약 50분이 소요됐지만, 신림선을 이용하면 약 16분 만에 이동할 수 있다.

신림선에는 국토교통과학 기술 연구개발(R&D)을 통해 개발된 한국형 표준 고무차륜 경전철(K-AGT),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KTCS-M) 등이 적용됐다.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은 신림선에 국내 최초로 적용된 것으로, 신림선은 이를 통해 모든 구간 무인운전으로 운행된다.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수도권 30분내 출퇴근’ 실현과 ‘촘촘한 대중교통망’ 구축을 위해 철도, BRT(간선급행버스), 환승시설 및 광역버스 준공영제, 알뜰교통카드 등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백승근 대광위 위원장은 “신림선 개통이 서울 서남권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며 “국민들에게 여유로운 아침과 넉넉한 저녁을 돌려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2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