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충남도, 6세 꼬마부터 98세 노인까지 ‘걷쥬’ 열풍
- 걷쥬 가입자 30만 돌파 초읽기…‘도민 앱’ 등극

[헤럴드경제(홍성)= 이권형기자] 충남에 ‘걷쥬’ 열풍이 불고 있다.

도가 내놓은 걷쥬 앱 가입자가 서비스 개시 29개월 만에 30만 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24일 도에 따르면, 걷쥬는 걷기를 통한 도민 건강 증진을 위해 도가 스포츠 복지 정책의 일환으로 개발해 운영 중이다.

걷쥬 가입자는 지난 20일 기준 총 28만 6143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도민(4월 말 기준 211만 9296명) 7명 중 1명이 걷쥬를 가입‧활용하고 있는 셈이다.

시군별 가입자는 ▷천안 6만 7751명 ▷아산 3만 9280명 ▷서산 2만 5008명 ▷당진 2만 1653명 ▷논산 1만 7224명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10대 이하 6만 2951명 ▷20대 1만 8638명 ▷30대 3만 5829명 ▷40대 5만 9922명 ▷50대 4만 9052명 ▷60대 3만 8416명 ▷70대 1만 8428명 ▷80대 이상 2907명 등이다.

최고령 가입자는 태안에 거주하는 98세 노인이며, 최연소는 보령에 거주하는 6세 어린이로 확인됐다.

가입자 총 걸음 수는 955억 7482만 6897걸음이다.

거리는 6690만 2379㎞로, 지구 1673바퀴를 돈 것과 같으며, 936만 6333㎏의 탄소를 줄인 것과 같다.

가장 많이 걸은 가입자는 금산에 거주하는 40대로, 2020년 1월부터 현재까지 하루 평균 4만 892걸음 씩 총 3525만 번의 발걸음을 뗐다.

걷쥬 내에는 특히 지역과 직장, 학교별로 2582개 소그룹이 개설‧운영되며 앱 활성화를 견인하고 있다.

또 도와 시군, 그룹별로 도전과제(챌린지)를 정기‧부정기적으로 내놓고, 성공 시 포인트를 지급해 활발한 앱 활용을 뒷받침하고 있다.

포인트는 카페나 편의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65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는 건강 인센티브제를 실시, 매달 20만 보 이상 걸으면 도내 농산품을 지급한다.

도 관계자는 “도민 건강 증진을 통한 의료비 절감과 스포츠 복지를 통한 행복한 삶을 위해 개발한 걷쥬가 도민에게 사랑받는 앱으로 자리매김하며 큰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라며 더 많은 관심과 참여, 활용을 당부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규칙적인 걷기는 우울증 완화, 신장병 예방, 다이어트, 노화로 인한 기억장애 개선, 성인병 예방, 스트레스 해소, 골다공증 예방 등의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도는 이달 말까지 어르신‧친구 추천, 청소년 가입, 사회관계망(SNS) 홍보 등의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걷쥬 앱은 스마트폰에서 구글플레이 등의 앱 스토어를 통해 내려받아 가입‧활용하면 된다.

kwonh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