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LG CNS “클라우드 사지 말고 구독하세요”
SaaS 통합 플랫폼 ‘싱글렉스’ 출시
LG CNS 직원과 모델들이 ‘SINGLEX(싱글렉스)’플랫폼을 소개하고 있다. [LG CNS 제공]

LG CNS가 영업·제조·구매·인사·품질 등 모든 비즈니스 영역의 글로벌 SaaS(Software as a Service) 서비스를 통합해 제공하는 플랫폼 ‘SINGLEX(싱글렉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LG CNS는 싱글렉스 출시를 기점으로 플랫폼 기반의 구독형 사업을 본격 전개할 방침이다.

싱글렉스는 ‘Single(싱글)’과 ‘Complex(콤플렉스)’의 합성어로 클라우드 환경에서 다양하고 복합적인 업무를 싱글 플랫폼으로 통합해 제공한다는 ‘엔터프라이즈 SaaS 올인원’의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소프트웨어 제품을 구매하는 방식이 아닌, 클라우드에 접속해 사용자가 원하는 서비스만 구독료를 내고 일정기간 이용하는 방식인 SaaS 형태로 서비스된다.

이를 위해 LG CNS는 올 초, 싱글렉스 ▷사업담당 ▷최적화센터 ▷아키텍처팀 ▷솔루션 R&D센터 등 조직을 분야별로 세분화하고, 약 250명 규모의 디지털전환(DX) 전문가를 투입, 싱글렉스 전담 조직을 대폭 강화했다. 또 출시를 위해 세일즈포스닷컴(SFDC), SAP, IBM, 지멘스, 오라클 등 글로벌 IT 선도 기업의 SaaS 서비스 통합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최문근 LG CNS DT사업부장은 “국내외 IT 전문 기업들과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구독료만 내면 빠르고 안전하게 SaaS를 이용할 수 있는 공용 플랫폼을 제공하겠다”며 “고객 가치를 극대화하는 DX전문기업으로서 싱글렉스를 글로벌 톱 수준으로 애자일(Agile) 하게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홍승희 기자

h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