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재명 “野 제안 35조 추경 환영”… 대선후보 긴급회동 제안 [종합]
이재명 “차기정부, 지출 조정해 35조 추경하자”
대선후보 긴급회동… “당선 가능성 있는 후보들”
“윤석열 후보, 이번엔 진정성 보여 달라” 요청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1일 국회 소통관에서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목적의 추가경정예산 편성 논의를 위한 여야 모든 대선 후보 간 긴급 회동을 제안하는 기자회견을 마치고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국민의힘이 제안한 35조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논의하기 위한 여야 대선 후보간 긴급 회동을 제안했다. 국민의힘 측이 조건으로 제시했던 ‘지출구조 조정’ 등을 포함해 차기 대통령이 누가되든 국민을 위해 추경 협상 테이블에 ‘당선 가능성’이 있는 대선 후보들이 모두 참여해 추경 논의를 하자는 제안이다.

이 후보는 21일 오전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에서 “지금 추경을 통해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 대해 두텁고 광범위한 지원 하자는 점에 대해서도 저는 여야간 형식적으론 이의가 없이 일치된 의견 보이고 있다 생각한다”며 “다만 안타까운 건 말로는 추가지원을 하는데 내용으로 들어가면 실질적으론 추가 지원 방해하는 일이 생길 수 있겠단 우려가 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그래서 제가 긴급 제안 드리고자 한다. 야당 그리고, 야당의 대통령 후보들께, 긴급제안을 드리려고 이자리에 왔다. 저는 국민의힘이 제안한 35조원 규모의 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원을 위한 추경 편성에 100% 공감하고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국민의힘은) 다만 여기에 또 조건을 붙였다. 지출 예산 구조 조정을 통해라는 단서를 붙였다. 아마도 정부 입장에선 지출구조조정예산만으로 가능할지 망설이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다. 정부에 수용하기 어려운 조건을 달아서 사실상 35조 추경확대 못하게 하려는거 아닌가하는 의문 든다”며 “모두가 동의할수있는 합리적 방안을 제안 드린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어차피 이번 5월이 지나면 차기 정부가 예산 집행하게 된다. 그래서 현 정부에선 차기 정부를 맞게 될 후보들이 전부 또는 당들이 전부 합의하면, 차기에서 필요 재원들을 조달하도록 하고, 그걸 차기 정부를 감당하게 될 모든 후보들이 동의를 하면, 사업 예산 중에서 우선 35조원을 신속하게 맞춰서 예산편성을 하고 이후 35조원의 세부적 재원 마련 방안은 차기정부 담당자들이 하게 하면된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이어 “현 정부가 부담을 갖지 않고, 차기 정부에 재원으로 35조원을 마련해서 이번에는 신속하게 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원 가능하도록 모든 대선 후보들의 긴급 회동 제안드린다”고 강조했다.

앞서 국민의힘 원내지도부는 지난 19일 정부 측을 면담하고 세출 구조조정으로 재원을 마련해 32조∼35조원 규모의 추경을 할 것을 요구했다.

이 후보는 “특히 윤석열 후보님(이) 50조원 지원을 얘기하고 나중엔 ‘내가 당선되면 한다’고 말하며 뒤로 빼셨는데 이번에도 그러지 않기를 간곡히 요청드린다”라면서 “국민 삶은 정치인의 정략적 놀음에 휘둘릴 만큼 녹록지 않다”고 당부했다.

이 후보는 회견 후 기자들과 만나 “야당이 지금처럼 겉으론 추가 지원을 얘기하면서 뒤로는 예산을 조정해 안을 만들어 오라고 하면 사실상 불가능하다”면서 “정부에서 이해관계를 조정해가며 어느 예산을 줄이는 게 쉽지 않다”고 설명했다.

이 후보는 국채 발행 가능성에 대해서는 “그런 얘기 자체가 정치적 논쟁을 유발하고 실현 가능성을 줄인다. 일단 마련해서 집행하고 세부적 내용은 다음에 초과 세수가 충분히 더 발생하니 그때 가서 판단하면 충분하다”고 밝혔다.

추경이 인플레이션을 유발할 가능성에 대해 이 후보는 “약간의 인플레 요소가 전혀 없다고 할 순 없으나 소상공인들이 비극적 선택을 불사하는 엄혹한 상황에서 그런 부분은 감내하는 게 바람직하다. 사람 목숨보다 더 중요한 게 어딨느냐”고 말했다.

hon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