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톰 크루즈 주연 영화 촬영위해 세계 최초 우주스튜디오 짓는다
액시엄, 2024년까지 구축 목표

미국 배우 톰 크루즈가 출연하는 영화 촬영을 위해 세계 최초로 우주 스튜디오(사진)가 2024년에 만들어진다.

영국 영화 제작사 스페이스 엔터테인먼트 엔터프라이즈(이하 엔터프라이즈)는 20일(현지시간) 미국 우주 기업 액시엄과 우주 스튜디오 건설 계약을 체결했다고 미국 CNBC 방송 등이 보도했다.

SEE-1 모듈로 불리는 이 우주 스튜디오는 2024년 12월 발사돼 국제우주정거장(ISS)에 연결되는 액시엄 스테이션에 도킹한다. 상업용 우주정거장인 액시엄 스테이션은 같은 해 9월 ISS에 들어설 예정이다. 우주 스튜디오는 직경 20피트(6.09m)의 팽창식 구조물이다. 접은 형태로 지구에서 발사된 뒤 우주 공간에서 펼쳐진다.

엔터프라이즈는 현재 우주에서 찍을 톰 크루즈 영화를 제작 중이고, 촬영 작업은 이 우주 스튜디오에서 이뤄진다. 우주 스튜디오는 콘텐츠 개발, 제작을 비롯해 라이브 스트리밍 등이 가능한 환경으로 만들어진다.

엔터프라이즈는 이 시설에서 자체 콘텐츠를 제작하고 제삼자에게 대여해 수익을 올린다는 구상이다.

한지숙 기자

jsha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