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BTS 뷔, ‘크리스마스 트리’로 대적할 수 없는 인기 입증”
방탄소년단 뷔 [빅히트뮤직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BTS 뷔의 ‘크리스마스 트리’가 대적할 수 없는 인기를 입증했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Forbes)가 방탄소년단 뷔가 부른 SBS 드라마 ‘그해 여름은’ OST ‘크리스마스 트리(Christmas Tree)’로 미국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Digital Song Sales)’ 차트 1위에 오른 것을 이같이 평가했다.

MRC 데이터에 따르면 뷔의 ‘크리스마스 트리’는 첫 주 2만 3500 유닛 이상이 팔리며 미국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1위로 데뷔했다. 이는 1만1000 유닛 세일즈로 2위를 차지한 ‘게일(Gayle)’의 ‘ABCDEFU’를 2배 이상의 격차로 따돌리는 수치다. 뷔의 세일즈 성적은 2위와 3위를 합친 것보다도 더 높았다.

뷔는 ‘크리스마스 트리’로 한국 솔로곡 최초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에 오른 것은 물론 빌보드가 집계한 ‘홀리데이 디지털 송 세일즈(Holiday Digital Song Sales)’ 차트에서도 1위에 올랐다. ‘홀리데이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한국 아티스트가 1위에 오른 것은 뷔가 처음이다.

또한, ‘홀리데이 핫 100’ 차트에서 뷔는 55위로 데뷔했으며, 한국 OST 최초로 빌보드 ‘핫 100’ 차트 79위로 데뷔 기록을 남겼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