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샤이니 태민, 군악대→보충역 편입…"우울증·공황장애 악화"
태민 [병무청 공식 블로그]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현역으로 군 복무 중인 그룹 샤이니의 태민이 건강이 악화돼 보충역으로 변경됐다. 이에 따라 남은 기간은 사회복무요원으로 국방의 의무를 다하게 됐다.

14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태민이 14일부로 보충역으로 편입됐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태민은 이전부터 앓아온 우울증과 공황장애 증세로 군 복무 중에도 지속해서 치료와 상담을 받았다”며 “최근 증세가 악화해 군 생활과 치료의 병행이 불가능하다는 군의 판단과 조치에 따라 보충역으로 편입됐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태민이 치료에 집중하며 안정을 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5월 31일 현역으로 입대했던 태민은 국방부 근무지원단 군악대대에서 복무해왔다.

pow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