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SK바이오사이언스, 인천 송도에 새 터전 마련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토지매매 계약 체결
2024년 글로벌 R&PD 센터 신축
27일 인천시청에서 열린 계약 체결식에서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왼쪽부터), 박남춘 인천시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회사 제공]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SK바이오사이언스가 인천 송도 국제도시에 새로운 터전을 마련한다. 이를 통해 글로벌 백신·바이오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중장기 성장 전략을 실행한다는 것.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인천경제자유구역청(IFEZ)과 인천 송도동 인천테크노파크 확대조성 단지인 7공구 내 3만413.8㎡(9216여 평) 부지에 글로벌 R&PD(Research & Process Development) 센터를 신축하는 토지매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새롭게 조성될 글로벌 R&PD 센터에는 백신·바이오 분야의 기초연구와 공정개발 및 생산을 위한 연구소, 공장, 사무실 등이 들어설 예정. SK바이오사이언스는 2024년 4분기 완공을 목표로 약 30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게 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글로벌 R&PD 설립을 통해 바이오 CDMO 사업 확장과 신규 플랫폼 확보에 나서 국제기구, 국내외 바이오기업 및 연구기관 등과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글로벌 R&PD 센터의 신축과 함께 현재 보유한 백신 생산시설인 L하우스의 증설도 추진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2024년까지 약 2000억원을 투자해 세포배양, 세균배양, 유전자재조합, 단백접합 등의 최신 백신 생산 시설을 보유한 L하우스의 제조 설비를 증설하고, mRNA 등 신규 플랫폼 시설을 구축할 예정이다.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바이오 클러스터인 송도에서 장기적이고 지속가능한 투자를 실행함으로써 백신·바이오 기업으로서 가치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iks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