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속보]김건희 “남은 기간 반성·성찰…尹 대통령 돼도 아내 역할만”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 발표를 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정윤희·신혜원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부인인 김건희 씨는 26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신을 둘러싼 허위 경력 의혹에 대해 “저 때문에 남편이 비난 받는 현실에 너무 가슴이 무너진다”며 “남은 선거운동 기간 조용히 반성하고 성찰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남편이 대통령이 돼도 아내의 역할에만 충실하겠다”고 덧붙였다.

yuni@heraldcorp.com
hwshi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