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강인, 5주 만에 공격 포인트…마요르카 두 달 만에 승리
마요르카의 이강인. [AFP]

[헤럴드경제] 이강인(20)의 어시스트로 동점골을 만들어낸 마요르카가 두 달 만에 리그 경기에서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스페인 프로축구 마요르카는 5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열린 2021-2022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16라운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원정 경기에서 2-1로 이겼다.

마요르카는 앞서 10월 초 레반테를 1-0으로 꺾은 이후 리그 경기에서 5무 2패를 기록, 한 번도 승전고를 울리지 못했다. 이번 경기로 마요르카는 4승 7무 5패, 승점 19로 리그 12위에 올랐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9월 말 하위권 팀인 알라베스(4승 2무 9패)에 0-1로 진 이후 두 달여 만에 패배를 맛 봤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는 리그 경기에서 4승 3무를 기록 중이었다. 중·하위권 팀인 마요르카에 일격을 당하며 이 팀은 8승 5무 2패, 승점 29으로 4위에 머물고 있다

두 팀은 전반을 0-0으로 마친 이후 후반 23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마테우스 쿠냐가 득점에 성공하며 분위기를 전환했다.

이강인이 도움을 준 동점 골은 후반 35분에 나왔다. 이강인이 왼발로 올려준 프리킥을 프랑코 루소가 머리로 받아 넣으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강인은 이날 공격 포인트로 이번 시즌 리그 경기 1골, 2도움을 기록하게 됐다. 지난 9월 레알 마드리드를 상대로 시즌 첫 골을 넣었고, 10월 23일 발렌시아를 상대로 어시스트를 달성한 이후 약 5주 만에 나온 공격 포인트다.

1-1을 만든 마요르카는 기세를 올려 후반 추가 시간에 기어이 역전 골까지 터뜨렸다.

이강인은 후반 40분 교체돼 나간 상황에서 후반 29분 교체로 들어온 일본인 공격수 구보 다케후사가 역전 결승 골을 터뜨렸다.

축구 전문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이강인에게 평점 7.15를 줬다. 동점 골을 넣은 루소는 7.92, 역전 골을 터뜨린 구보는 7.06이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