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삼성화재, 가정종합보험 ‘슬기로운 가정생활’ 출시
재해, 가전제품고장, 보이스피싱 등 보장

[헤럴드경제=김성훈 기자] 삼성화재는 가정종합보험 신상품 ‘슬기로운 가정생활’ 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상품은 가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손해를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우선 화재 보장은 화재로 인한 손해 및 잔존물 제거 비용뿐만 아니라 업계에서 유일하게 폐기물 처리 비용도 보장한다. 화재보장 가입금액의 10% 한도 내에서 폐기물 운반 및 매립, 소각 등의 비용이 실손 보상된다.

가재도구 보상도 현실화했다. 통상 불에 탄 가재도구는 연식에 따른 감가상각 적용 후 현재가치 기준으로 보상된다. 그러나 '주택 가재도구 복구비용지원' 특약에 가입하면 가입금액 한도 내에서 새 가재도구 구입가격과 감가상각된 보상액의 차액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풍수해도 보장된다. '비특수건물 풍수재손해' 특약 가입 시 태풍, 홍수, 폭우 등으로 인한 실제 손해액을 보상한다. 15층 이하 아파트, 연립주택, 단독주택도 태풍으로 인한 베란다 유리창 파손,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 피해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코로나로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늘어난 고가의 가전제품에 대한 보장도 보강됐다. 이 특약은 피보험자가 거주하는 주택 내에서 전기적·기계적 원인으로 해당 제품이 고장 나면 공식 애프터서비스(A/S)센터에서 수리한 비용을 보상한다. 가입 60일 이후부터 100만원 한도로 보장되며 2만원의 자기부담금이 발생한다.

냉장고, TV, 세탁기, 에어컨 등 기본 가전뿐만 아니라 컴퓨터, 안마의자, 의류관리기, 인덕션, 식기세척기, 커피머신, 전기밥솥, 헤어드라이기, 선풍기 등이 보장된다. 제조일 기준 10년 이내 제품만 해당된다.

보이스피싱, 스미싱, 파밍 등 피해를 보장하는 '전기통신 금융사기' 특약도 있다. 경찰서 신고 후 사기 피해가 확정되고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 방지 및 피해금 환급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피해 구제를 신청해 피해액이 결정되면 200만원 한도로 실제 손해액을 보상한다. 30%의 자기부담금이 발생한다.

이 외에도 ▷급배수시설 누출손해 ▷가족일상생활배상책임 ▷인터넷 직거래 사기 ▷사이버 명예훼손 ▷민사소송 법률비용지원 등 다양한 보장을 담고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코로나 이후 주거 공간은 일상과 업무를 함께하는 곳으로 역할이 확대됐다"며 "집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서 이 상품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만 18세부터 80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보험기간은 5, 10, 15, 20, 30년 중 선택할 수 있다.

paq@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