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NH-Amundi자산운용, 농촌 일손돕기 실시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NH-Amundi자산운용 임직원은 지난달 22일과 28일 두 차례에 걸쳐 경기도 가평 포도 농가와 화성시 딸기 농가를 방문해 일손돕기를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농촌의 고령화와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손을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도 지역 농가에서 진행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감염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서로 거리를 두며 작업에 나섰다.

22일에는 NH-Amundi자산운용과 자매결연한 경기 가평의 포도향이 흐르는 마을에서 포도밭 비닐하우스 제거, 철거물 보수장비 및 해충방지표 부착을 진행했다.

28일 경기 화성의 귀촌농원에서는 비닐하우스 정리 및 청소, 딸기 잎 솎아내기 및 상추 모종심기 활동을 했다.

박학주 NH-Amundi자산운용 대표는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우리의 작은 도움이 농가에 보탬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어려움에 처한 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 꾸준히 봉사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NH-Amundi자산운용은 농협의 공익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매년 농번기 농촌 일손돕기 및 농산물 구매를 진행하고, 최근까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 지원을 위한 꽃 소비 촉진 캠페인을 추진하기도 했다.

올해는 친환경 및 저탄소 지향 농가 지원을 강화하는 등 국내 ESG 선도 운용사로서 사회가치 실천에 앞장설 계획이다.

NH-Amundi자산운용 임직원들이 지난달 28일 화성시 딸기 농가 일손돕기에 참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NH-Amundi자산운용 제공]
th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