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삼성카드 3분기순익 1395억원…전년比 9%↑
취급고 36兆, 작년보다 11% 증가
삼성카드 본관

[헤럴드경제=서경원 기자] 삼성카드는 26일 한국거래소를 통해 2021년 3분기 총 취급고(35조 9318억원)과 당기순이익(1395억원)의 영업(잠정)실적을 공시했다.

총 취급고는 전년동기 대비 11.2% 증가했다. 이 중 카드사업 취급고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1.6% 증가한 35조 7535억원이다.

부문별로는 ▷신용판매(일시불+할부) 31조3848억원 ▷카드금융(장·단기 카드대출) 4조3687억원이다. 할부리스사업 취급고는 1783억원이다.

삼성카드는 카드사업 취급고가 증가한 배경에 대해 “온라인 쇼핑, 백화점, 아울렛 등 소비와 관련된 주요 업종에서의 이용금액이 지속 성장한 것과 코로나로 인해 감소했던 주유와 여행업종 이용금액이 국내여행 재개 등에 힘입어 증가한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3분기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8.9% 증가했다.

삼성카드는 이에 대해 “회원 기반 확대와 이용효율 개선 노력 등을 통해 시장 지배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온 결과”라며 “그러나 여전히 코로나로 인한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어 자산건전성 관리를 강화하고 효율중심 경영을 통해 수익성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30일 이상 연체율은 0.9%로 관리되고 있다.

gi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