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특징주]지엔씨에너지, 친환경에너지 사업 성장 가속화에 급등

[사진=지엔씨에너지]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지엔씨에너지가 친환경 사업 성장 가속화 소식에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22일 오전 9시 55분 현재 지엔씨에너지는 전거래일 대비 20.95% 오른 5340원에 거래되고 있다.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전문기업 지엔씨에너지는 친환경에너지 시장 확대에 따라 소형열병합 발전과 바이오가스발전 등 친환경·신재생에너지 사업의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다고 이날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지엔씨에너지는 민간투자 방식으로 전국 9곳에 바이오가스 발전소를 운영 중이다. 지난해 경북 경주시의 '하수처리장 슬러지(찌꺼기) 감량화 사업'에 선정되며 첫발을 뗀 '하수처리 사업'도 지속적인 성장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지엔씨에너지는 '하수처리장 슬러지 감량화 사업' 역량 강화를 위해 하수슬러지처리 기업 캠비의 한국지사 '캠비코리아'의 지분을 인수했다. 이를 통해 '바이오매스와 유기 폐기물 처리 방법·장치' 신기술(특허)의 국내 사업 독점권을 확보했다.

지엔씨에너지 관계자는 "최근 정부의 신재생에너지공급 의무화 비율 상향 조정이 부각되면서 당사가 진행 중인 바이오가스 발전 사업에 대한 관심이 늘고 있는 추세"라며 "특히 캠비 기술의 경우 고압의 스팀을 사용하기 때문에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기존 슬러지 처리방식 대비 획기적으로 탄소를 절감할 수 있어 정부의 탄소 중립 정책과 함께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pin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