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기시다 日총리 "文대통령에게 징용·위안부 소송 적절한 대응 요구"
문재인 대통령(좌) [연합],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로이터]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15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첫 통화에서 일제 강점기 징용 및 일본군 위안부 문제 소송에 관해 한국 측의 적절한 대응을 요구했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기시다 총리는 이날 문 대통령과 통화를 마친 후 총리관저에서 기자들에게 이같이 대화 내용을 설명했다.

이와함께 기시다 총리는 북한 문제와 관련한 대응에서 한일, 한미일 3국이 한층 협력하기로 문 대통령과 의견 일치를 이뤘다고 밝혔다.

교도통신인 이날 문 대통령과 기시다총리가 첫 정상 통화를 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지난 4일 기시다 총리가 취임한 이후 한일 양국 정상이 대화를 나눈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문 대통령은 기시다 총리가 취임한 날 축하 서한을 보내 "한일관계를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한 바 있다.

cook@heraldcorp.com

coo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