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文대통령, 3차 접종 후 "추가 접종 힘들지 않아, 많이 접종하시길"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서울 국립중앙의료원 코로나19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을 받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추가 접종을 해보니 크게 힘들지 않다. 많이들 접종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부스터샷'(추가 접종)을 맞은 뒤 "오늘 하루 다수의 일정을 정상적으로 수행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박경미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이날 오전 서울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코로나19 중앙예방접종센터를 찾아 백신 추가 접종(부스터샷)을 받았다.

1차와 2차 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것과 달리, 이번에는 화이자 백신으로 교차 접종을 받았다. 문 대통령의 이번 접종은 2차 접종 이후 168일 만이다.

정부는 2차 접종 이후 6개월이 지난 고령층과 의료진 등에게 추가 접종을 시행하고 있으나 출국과 국가적으로 필요한 경우 6개월 이전이라도 접종이 가능하게 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달 말 해외 순방을 앞두고 있어 추가 접종을 받게 됐다.

coo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