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임영웅 OST 공개, 감동과 여운 안기는 명품 발라드 탄생
OST ‘사랑은 늘 도망가’, 11일 오후 6시 공개
임영웅표 감성 더해
[사진 제공 : 모스트콘텐츠]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가수 임영웅이 이번에는 차세대 OST 강자로 변신한다.

11일 소속사 물고기뮤직 측은 “1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임영웅이 가창에 참여한 KBS2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OST인 ‘사랑은 늘 도망가’가 공개된다.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임영웅이 부른 ‘사랑은 늘 도망가’는 감성 발라더 이문세의 노래로, 작곡가 한밤(midnight)이 새롭게 편곡해 임영웅만의 섬세하고 촉촉한 감성은 물론, 어쿠스틱하고 담백한 원곡의 느낌을 최대한 유지했다.

‘신사와 아가씨’ 전체를 관통하는 메인 테마곡인 임영웅의 ‘사랑은 늘 도망가’는 정식 음원 공개에 앞서 드라마에 삽입돼 몰입도를 끌어올리는가 하면, 듣자마자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하며 음원 발매 요청이 쇄도하기도 했다.

특히 지난 9일과 10일 방송에선 각각 애나킴(이일화)과 아버지 수철(이종원)의 첫 만남 장면 그리고 수철의 회상 장면의 섬세한 감정선을 책임지며 보는 이들의 심금까지 울렸다.

‘임영웅표 명품 발라드’라는 반응이 쏟아지고 있는 ‘사랑은 늘 도망가’를 통해 임영웅은 시청률 고공행진 중인 ‘신사와 아가씨’의 인기를 이어가며, 동시에 첫 드라마 OST 참여인 만큼 작정하고 ‘임히어로 효과’까지 뽐낼 계획이다.

목소리만으로 고품격 감성과 진한 여운, 감동을 선물할 임영웅은 ‘사랑은 늘 도망가’로 OST 장르까지 섭렵하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KBS 2TV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는 고지식한 신사 이영국(지현우 분)과 당찬 아가씨 박단단(이세희 분)이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첫 방송 이후 시청률 1위에 등극한 ‘신사와 아가씨’는 예측 불가한 전개와 명배우들의 호연으로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으며 앞으로의 전개에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