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지하주차장이 갤러리로”…현대건설 ‘5 세컨드 갤러리’ 선보인다
새로운 디자인 ‘젠 Z 스타일’ 첫 적용
디자인 변화로 새로운 공간 탈바꿈
5 세컨드 갤러리 [현대건설 제공]

[헤럴드경제=민상식 기자] 현대건설이 힐스테이트 지하주차장 디자인에 변화를 줘 새로운 공간으로 탈바꿈한 '5 세컨드 갤러리'를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어둡고 위험한 공간으로 인식되던 지하주차장에 예술을 접목한 밝은 분위기의 지하공간을 제공, 기존의 부정적 인식을 벗어던지고 새롭게 변화된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 6월 현대건설이 개발한 힐스테이트의 새로운 디자인, ‘젠 Z 스타일(Gen Z Style)’이 적용된 첫 번째 사례로 다음달 입주 예정인 ‘힐스테이트 속초 센트럴’에 적용된다.

세계적인 색채 아티스트인 마시모 카이아초와 협업해 탄생한 힐스테이트만의 패턴과 컬러가 동 출입구 강조 기둥에 적용된다. 정크하우스 작가와 협업 개발한 아트월이 주차장 주요 동선에 위치해 감각적이고 세련된 갤러리 같은 공간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이밖에도 미니멀한 디자인에 기능을 강조한 사인물 및 그래픽, 네온컬러의 출구유도 바닥 사인 등이 지하주차장 곳곳에 적용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5 세컨드 갤러리를 시작으로 스마트 디자인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타 브랜드와 차별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m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