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의학硏, 공공기관 네트워크 청렴캠페인 개최
한의학연 등 12개 기관이 유성구 연구단지 네거리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홍보물과 방역물품 등을 나누며 청렴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한국한의학연구원 제공]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한국한의학연구원은 29일 대전광역시 유성구 연구단지 네거리에서 11개 기관과 합동으로 청탁금지법, 갑질근절, 이해충돌방지법, 공익·부패신고 홍보 캠페인을 벌였다.

대전·서울·대구·충북 12개 공공기관은 청탁금지법 등 부패행위 근절과 청렴사회 조성에 대한 시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네트워크 캠페인을 마련했다.

시민을 대상으로 청탁금지법, 갑질근절, 이해충돌방지법, 공익신고 등에 관한 안내 책자와 방역마스크, 소독물티슈 등 코로나19 방역물품을 나눠줬다.

이번 합동 캠페인에는 한의학연구원을 비롯 한국연구재단,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한국표준과학연구원, 국가수리과학연구소, 대전테크노파크,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한국과학창의재단, 한국산업단지공단,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총 12개 공공기관이 참여했다.

앞으로도 12개 공공기관은 다양한 청렴활동과 정책을 이행하며 지역사회 청렴문화 확산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이진용 한의학연 원장은 “공공기관 간 긴밀한 협력으로 정부의 청렴정책과 반부패 종합계획에 발맞추고 지역 청렴문화 정착을 위해 힘 쏟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의학연은 전직원 자체 투표를 통해 구성원 중 청렴홍보대사를 선정 및 위촉하고, 청렴문화 확산 분위기를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nbgko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