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국투자증권, 건강 지키고 기부도 하는 ‘착한 걸음’ 캠페인 실시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한국투자증권은 임직원과 함께하는 ‘착한 걸음’ 캠페인을 27일부터 10월 31일까지 5주 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캠페인은 일상 생활에서 누적된 임직원의 걸음만큼 기부금을 적립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모바일 걸음 기부 플랫폼 ‘빅워크’를 통해 캠페인에 참여한 임직원의 걸음을 집계해 한걸음당 1원을 기부한다. 적립한 기부금은 장애아동의 휠체어 지원금과 재활 치료비로 후원할 예정이다.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대면활동에 제약이 많은 만큼 ‘언택트 걸음 기부’와 ‘소아암 환아를 위한 히크만 주머니 만들기’ 등 비대면 방식으로 마음을 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이처럼 지속가능하고 진정성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투자증권은 어린이들의 소중한 꿈을 지키고 밝은 내일을 응원하기 위해 저소득층 자녀 대상 재능 후원 프로젝트 ‘꿈을 꾸는 아이들’, 범죄피해 위기가정 아동 후원 등 유·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th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