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연제협, '2021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엑스포' 개최
K-엔터테인먼트의 산업적 경제효과
K-POP 콘텐츠부터 신기술까지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문화체육관광부(황희 장관, 이하 '문체부')와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임백운 회장, 이하 '연제협')가 공동주최하고, 국내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혁신적인 발전 방향을 모색하게 될 '2021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엑스포(2021 Global Entertainment Expo)'(이하 '2021 GEE')가 막을 올린다.

연제협에 따르면 오는 11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8홀(Hall)에서 K-POP의 주요 엔터테인먼트 기업과 산업 관련 신기술, 유통사, 플랫폼, 지자체(지역문화관광), 굿즈, 서비스 등의 전시 및 비즈 매칭을 한자리에 소개하는 '2021 GEE'가 개최된다.

'2021 GEE'는 K-엔터테인먼트의 최신 트렌드 및 기술, 플랫폼, 엔터마켓, 관련기관, 투자사 등을 소개하는 박람회로 구성됐을 뿐만 아니라 스타와 한류의 수요가 있는 모든 산업분야와의 비즈니스 매칭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경쟁력 강화 및 구체적인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쇼케이스, 콘서트, 세미나 등 보고 들을 거리가 풍성하게 마련된다. 13일에는 '아티스트 쇼케이스'와 더불어 'K-POP 시장의 동향과 팬덤', '온라인 플랫폼으로 옮겨가는 대중문화'를 주제로 한 세미나도 열린다.

또한 14일에는 '엔터테인먼트 ICT 콘서트'를 개최하며 '디지털 음악 산업의 미래', 'K-POP과 팬덤 경제의 확산'을 주제로 한 세미나도 선보인다.

자세한 행사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www.globalentertainmentexpo.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는 지난 1992년 설립된 문화체육관광부 등록 사단법인 단체로 현재 대한민국 연예, 음악산업을 주도하고 있는 음반, 공연제작자 및 매니지먼트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 현재 414개의 매니지먼트 전문 기업이 등록돼 있으며, 회원사를 통해 약 3000여명의 소속 연예인이 활동하고 있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