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인천 공공기관과 ESG 경영 공동 실천 업무협약
〈사진 왼쪽부터〉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신창현 사장,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 인천항만공사 최준욱 사장, 한국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이 협약 후 기념포즈를 취하고 있다.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15일 인천국제공항공사 대회의실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공단 등 인천지역 공공기관과 ‘ESG경영 공동실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세계적 기업경영의 핵심으로 자리잡은 ‘ESG 경영’은 환경(Environment)‧사회(Social)‧지배구조(Governance)를 머리글자를 딴 단어로,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환경보호 ▷사회공헌 ▷윤리경영 등을 실천해야 한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참여기관들과 지역 환경개선·사회적가치 실현·지역사회와의 소통 등을 위한 공동 협력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실천해 나가기로 했다.

ESG 경영 실천을 위한 대표 사업으로 환경(E) 측면에서는 도서지역 내 학교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와 대상학교 학생 장학금 수여를 통해 신재생 에너지 보급 확대 및 도서지역 에너지 복지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사회(S) 측면에서는 ‘인천 사회적경제 활성화 공동기금(I-SEIF)’,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통해 사회적경제기업 및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더 안전한 인천지역 만들기(학교 앞 교통안전 SAFETY-ZONE 설치)’를 통해 아동이 안전한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밖에 지배구조(G)는 기관 간 ESG 경영 협조체계를 구축해 지역주민 소통·참여강화, 투명·청렴한 조직문화 확립을 위한 우수사례를 공유해 효율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신창현 사장은 “세계적 기후․환경 위기로 공공기관이 ESG경영을 선도할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지역내 공공기관이 함께 협력하는 것은 의미가 매우 크다”며 “지역사회 ESG경영 발전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지역 공공기관 혁신네트워크는 지난 2020년부터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공단 등 인천지역 4개 공공기관이 인천지역 경제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현재까지 총 사업비 20억원의 공동 협력사업을 발굴·추진해 오고 있다.

gilbert@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