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교보증권, ‘걷기&홈트 챌린지’ 기부금 전달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교보증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를 극복하고 소외계층에게 도움을 주고자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인 ‘걷기&홈트 챌린지’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챌린지는 임직원 및 가족과 함께하는 활동으로 지난 8월 16일부터 총 4주간 진행됐다. 걷기 1만보 당 1000원 또는 홈트레이닝(푸쉬업, 싯업, 스쿼트 등) 100회 당 1만원을 적립하는 방식이다.

활동내용을 걷기앱 사진 및 홈트레이닝 촬영 동영상으로 확인해 총 1400만원이 적립됐다.

적립된 기부금은 성로원아기집, 요셉천사의 집, 동명아동복지센터, 은평노인종합복지관 등 복지단체 14곳에 전달돼 소외계층 아이와 노인들의 식사와 선물 구입 비용으로 쓰일 예정이다.

이석기 교보증권 대표이사는 “어려운 이웃과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고자 임직원 및 가족이 함께하는 일상 속 작은 도전 프로그램을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필요한 곳에 희망을 드리는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교보증권은 6월에도 ‘가족과 함께하는 줄넘기 10만 챌린지’로 적립된 기부금 일1000만원을 소외계층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국제구호단체인 기아대책에 전달한 바 있다.

이석기(오른쪽) 교보증권 대표이사와 김광빈 동명아동복지센터 원장이 기부금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교보증권 제공]
th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