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 “방탄소년단에게 사랑과 존경심 느낀다”
방탄소년단 유튜브 오리지널 뮤직쇼 릴리즈드 [유튜브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방탄소년단에게 사랑과 존경심을 느낀다.”

그룹 방탄소년단과 ‘릴리즈드(RELEASED)’ 스페셜 에피소를 통해 만난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이 이렇게 말했다.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방탄소년단이 10일 유튜브 오리지널 뮤직쇼 ‘릴리즈드(RELEASED)’ 스페셜 에피소드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에피소드는 콜드플레이의 프론트맨 크리스 마틴이 진행을 맡아 방탄소년단과 ‘퍼미션 투 댄스 챌린지(Permission to Dance Challenge)’에 대한 이야기를 비롯해 글로벌 뮤지션으로서의 경험과 감정을 공유했다. 크리스 마틴은 방탄소년단의 ‘퍼미션 투 댄스 챌린지’에 대해 “팬데믹 상황에서 많은 사람들에게 기쁨을 안겼다는 데 의미가 있다. 쉽지 않은 상황인데, 여러분에게 사랑과 존경심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퍼미션 투 댄스 챌린지’는 방탄소년단의 ‘퍼미션 투 댄스’ 뮤직비디오 속 ‘즐겁다’, ‘춤추다’, ‘평화’를 의미하는 국제수화를 활용한 안무를 누구나 자기 스타일로 15초 분량의 유튜브 쇼츠 동영상으로 만들어 공개하는 방식의 ‘글로벌 댄스 챌린지’로, 지난 7월 23일~8월 14일 진행됐다.

방탄소년단은 ‘릴리즈드(RELEASED)’ 스페셜 에피소드에서 “전 세계에서 많은 분들이 ‘퍼미션 투 댄스 챌린지’에 참여해 주셨다”라며 “이 챌린지를 하면서 사람들에게 긍정의 메시지를 주려는 이유도 있었지만, 저희도 참여해 주신 분들의 모습을 보면서 감사함을 느끼고, 위로와 긍정 에너지를 받았다”라고 말해 전 세계인들과의 ‘쌍방향’ 교감이 주는 감동을 전했다.

‘퍼미션 투 댄스’ 쇼츠 챌린지 버전 뮤직비디오도 이날 오후 1시 공개됐다. 경쾌한 멜로디와 함께 챌린지에 참여한 전 세계인들의 개성 넘치는 모습이 이어진 모습이 노래의 분위기를 고스란히 살렸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