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윤하, ‘백신 인증샷’과 함께 “제 직업 좀 돌려줘”
윤하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김우영 기자] 가수 윤하가 코로나19 사태 종식을 기원했다.

지난 9일 윤하는 자신의 SNS에 "안전한 가수가 된 기념"이라며 코로나19 예방접종 증명서 사진을 올렸다.

윤하는 이날 화이자 백신을 접종했다며 "마음 놓고 공연장에서 만날 수 있길 바란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제 직업 좀 돌려주세요"라고 염원했다.

윤하는 지난달 단독 콘서트 '마인드셋'을 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사태가 확산되면서 취소했다.

kw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