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경북도, 바이오헬스산업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경북도 제공]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경북도는 지난 8일 도청에서 분당서울대병원,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 포스텍,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과 바이오헬스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바이러스 대유행 이후 세계적인 제약사들을 중심으로 빠르게 변하고 있는 바이오헬스산업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백신 및 바이오 분야 인프라 공유 및 연구 협력, 빅데이터 구축, 인재 양성, 인력 교류, 백신·신약 관련 기업 지원 등에 협력한다.

분당서울대병원은 연구중심 전문병원으로 헬스케어 전문 인력과 비임상·임상시험센터 등 다양한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은 교육부 선정 빅데이터 분야 주관대학으로 우수한 디지털·데이터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포스텍은 경북도와 생명공학연구센터(PBC)를 중심으로 세포막단백질연구소, 바이오오픈이노베이션센터(BOIC)를 건립해 구조기반 신약 연구 및 기업 공동연구 등을 수행하고 있다.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은 대마의 산업화를 위한 산업용헴프규제자유특구사업과 백신상용화지원센터 구축 사업을 주관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국내 최고의 전문기관과 협약으로 연구개발, 상용화, 기업지원 등 체계적인 협력방안을 마련해 세계적인 바이오산업의 중심으로 자리매김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