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가수 유희열, 적재, 이진아…빙그레, 요플레 토핑 모델 기용
컨셉은 ‘토핑 요거트 중의 톱’
배경음악으로 활용 음원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빙그레가 요플레 토핑 모델로 안테나 소속의 뮤지션 유희열, 적재, 이진아를 발탁해 영상광고를 만든다.

요플레 토핑은 지난해 ‘토핑뮤직’이란 유튜브 채널을 열고 일상생활에서 가볍게 배경음악으로 활용할 수 있는 음원을 공개했다. 또한 지난 5월에는 가수 KCM과 배우 조동혁을 모델로 ‘껍데기가 ★로야(별로야)’란 노래와 영상광고를 실시했다. 요플레 토핑의 상징인 프리미엄 원물 토핑에 집중하느라 패키지에는 신경을 못썼다는 컨셉의 영상광고로, 뛰어난 실력에 비해 남다른 패션감각으로 주목을 받았던 KCM과 조동혁을 모델로 소위 ‘셀프디스’를 재미있게 다뤘다.

이번 신규 영상광고는 국내 떠먹는 요거트 1위 브랜드인 요플레에 프리미엄 토핑을 얹어 완벽한 조화를 이뤄낸 ‘토핑 요거트 중의 톱(Top of Topping)’이란 컨셉으로 제작됐다. 안테나를 대표하는 뮤지션인 유희열, 적재, 이진아가 직접 음원 녹음에 참여해 완벽한 하모니를 이룬 고 퀄리티 CM송을 만들었다.

요플레 토핑은 지난 2018년에 출시한 플립(flip) 요거트 타입의 제품으로 플립 요거트 시장의 확대를 견인했다. 연간 약 300억원대에 시장에 머물던 플립 요거트 시장은 요플레 토핑 출시 후 연간 700억원대로 성장했다. 이후 다양한 플립 요거트 신제품이 출시되면서 올해는 1000억원의 시장규모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