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드라마 ‘달이 뜨는 강’, 제 48회 한국방송대상 시상식 작품상 수상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제 48회 한국방송대상 시상식에서 〈달이 뜨는 강〉이 작품상을 수상했다.

지상파 방송사가 출품한 출품작 240편 가운데 치열한 경쟁을 통해 예심을 통과한 작품 중, 인기투표와 전문인으로 구성 된 심사위원의 심사를 통해 최종 작품상을 선정했다.

KBS 〈달이 뜨는 강〉 은 드라마 부문 수상자이며, 경쟁작으로는 SBS 〈펜트하우스〉,KBS 〈한 번 다녀왔습니다〉, MBC 〈목표가 생겼다〉 중 경합을 통해 최종 수상했다.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과 그녀를 사랑한 장군 '온달'의 운명에 굴하지 않는 대 서사시를 그린 작품이다. 주연 배우가 학교폭력 이슈로 논란이 되자 과감하게 주인공 교체를 감행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지지를 얻었던 작품으로 상반기 이슈 메이커로 자리매김 했던 작품이다.

〈달이 뜨는 강〉은 해외에서도 큰 반응을 얻어 총 190여개국에 수출했으며, 오는 10월 31일 일본 NHK-BS프리미엄에서 첫방송 된다.

제48회 한국방송대상 시상식은 코로나 바이러스 대비 방역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관중이 없는 비대면으로 최소한의 인원만 참가한 가운데 진행되고, 다음 달 10일(금) 오후 2시 55분 MBC-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