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현대제철-당진시, 국내 최초 넷제로 행사 연다
당진시, 로이드인증원과 탄소중립행사 글로벌 검증 협약
자발적 탄소배출권(VCS) 기부
김대건 신부 200주년 행사 ,도민 체육대회 포함
현대제철이 당진시와 함께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및 ‘제72회 충남도민 체육대회’를 국내 최초의 탄소중립행사로 운영키로 했다.현대제철과 당진시, 그리고 로이드인증원(Lloyd's Register)은 최근 탄소중립행사 추진을 위한 협약식을 갖고 있다.[현대제철 제공]

[헤럴드경제 원호연 기자]현대제철이 당진시와 함께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및 ‘제72회 충남도민 체육대회’를 국내 최초의 탄소중립행사로 운영키로 했다.

현대제철과 당진시, 그리고 로이드인증원(Lloyd's Register)은 최근 탄소중립행사 추진을 위한 협약식을 갖고 행사의 성공적 개최를 다짐했다.

탄소중립행사는 행사 운영 전반에 사용되는 차량, 전력, LNG 등의 에너지원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산정하고, 자발적 탄소배출권(VCS)을 통해 ‘제로’수준으로 상쇄함으로써 온실가스 발생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행사를 말한다.

이번 행사를 탄소중립행사로 추진하기 위해 현대제철은 당진시 및 로이드 인증원과 손을 잡았다.

당진시는 행사진행을 통해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산정하는 한편, 현대제철은 중부발전과 함께 자발적 탄소배출권(VCS)을 기부함으로써 탄소배출량을 상쇄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VCS란 자발적 온실가스 감축사업을 통해 확보한 배출권으로 글로벌 기업 및 대규모 행사에서 탄소중립 선언을 위해 가장 많이 사용된다.

또한 글로벌 인증기관인 로이드인증원(Lloyd's Register)은 행사에서 발생하는 배출량과 VCS의 상쇄량에 대한 검증을 수행하게 된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회사가 보유한 자발적 탄소배출권(VCS)을 지역사회의 ESG 가치 실현에 사용할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며 “기업·지자체·글로벌검증기관이 함께 국내 최초로 탄소중립 국제표준(PAS 2060)에 따라 추진하는 행사인 만큼 좋은 본보기를 만들기 위해 행사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why3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