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할리스 모바일 앱, 배달 주문 기능 도입
앱 주문, 멤버십과 크라운 적립 혜택도 제공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라이프스타일 브랜드 할리스가 모바일 앱(APP)에 배달 주문 기능을 도입했다고 24일 밝혔다.

할리스는 소비자들의 편의성 강화에 초점을 맞춰 앱 새단장에 나섰다. 가장 큰 변화는 딜리버리 기능을 추가한 것이다. 소비자들은 할리스 앱 내 ‘딜리버리’ 탭을 통해 할리스의 다양한 메뉴를 배달로 주문할 수 있다. 앱에서 배달 주문 시 멤버십 회원 등급별 혜택과 크라운 적립을 동시에 받을 수 있다.

매장에서는 주문이 접수되는 즉시 메뉴를 제조하며, 주문 및 배달 현황은 할리스 앱 알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소 주문금액은 9000원이며 배달료는 2000원이다.

할리스는 앱 리뉴얼을 기념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할리스 앱 내 딜리버리를 통해 1만5000원 이상 주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진한 마스카포네 티라미스’를 1000원에 제공한다. ‘진한 마스카포네 티라미스’는 커피에 적신 촉촉한 시트와 마스카포네 치즈크림을 쌓아 만든 케이크다.

할리스 관계자는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할리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멤버십 혜택을 확대하고, 할리스 앱을 점차 고도화 하고 있다”라며 “새로워진 할리스 앱을 통해 다양한 프로모션 소식과 풍성한 혜택을 모두 받아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