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로봇이 튀긴 치킨, 맛 보실래요?…프랜차이즈업체 첫 도입
교촌치킨 송도8공구점 오픈
조리 전 과정에 로봇시스템 확장
교촌치킨 송도8공구점에서 한 직원이 협동로봇을 활용해 치킨을 조리하고 있는 모습. [교촌에프앤비 제공]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는 협동로봇을 처음으로 도입한 ‘교촌치킨 송도8공구점’을 오픈했다고 24일 밝혔다. 협동로봇은 사람과 같은 공간에서 작업하면서 사람과 물리적으로 상호작용 할 수 있는 로봇을 말한다.

이번 협동로봇은 로봇 전문업체인 두산로보틱스㈜와의 협업을 통해 개발됐다. 올해 3월부터 5개월 여간 상용화 단계를 거쳐 교촌치킨 조리과정 중 2차 튀김을 로봇이 직접 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교촌치킨은 원육의 수분과 기름기를 줄여 특유의 담백함과 바삭함을 살리기 위해 두 번의 튀김과정을 거치는데 2차 튀김은 조각 성형 등 난이도 높은 과정이 수반된다. 매장에 가면 로봇과 직원이 함께 치킨을 조리하는 모습을 쇼윈도를 통해 볼 수 있다.

교촌은 송도8공구점을 시작으로 협동로봇 신규 매장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향후 1차 튀김, 소스 도포 등 제품 조리 전과정에 로봇 시스템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가맹점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로봇을 통한 균일한 품질로 고객 만족도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희라 기자

hanir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