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신한금융지주, 첫 분기배당…주당 300원
6월말 주주 기준
"3분기 배당은 코로나 상황 등 고려해 결정"

[헤럴드경제=홍승희 기자]신한금융지주는 13일 이사회를 열고 1주당 300원의 분기 현금배당을 결정했다.

배당금 총액은 1602억2256만 원으로, 주당 배당금은 보통주와 전환우선주 모두 1주당 300원이다. 배당금 지급 대상 기준일은 지난 6월 30일이며, 실제 배당금 지급은 향후 20일 안에 이뤄질 예정이다.

2001년 출범 이후 신한금융지주가 기말 배당 외 중간배당 또는 분기배당에 나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신한금융지주 관계자는 "앞으로 3분기 분기배당 여부는 향후 코로나 상황 등을 고려해 이사회에서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신한금융지주는 2020년도 기말 배당금으로 주당 1500원을 지급한 바 있다. 배당성향(배당금총액/당기순이익)은 22.7%로, 금융당국이 권고한 20%를 웃돌았다.

hs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