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상장 속도내는 쓱닷컴…주관사 선정작업 착수
주요 증권사 대상 입찰 제안 요청서 발송
내년 IPO목표…확보자금 인프라·IT 투자
SSG닷컴 김포 물류센터 [연합뉴스 제공]

[헤럴드경제=김빛나 기자] SSG닷컴이 본격적으로 증시 상장 준비에 나섰다.

SSG닷컴은 주요 증권사에 상장 주관사 선정을 위한 입찰 제안 요청서(RFP)를 보냈다고 13일 밝혔다.

구체적인 상장 예상 시기를 언급하지 않았지만 관련 절차가 순조롭게 추진되면 SSG닷컴은 내년에 상장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SSG닷컴은 상장을 통해 확보한 자금은 물류 인프라와 정보기술(IT) 분야에 집중적으로 투자할 계획이다.

SSG닷컴의 상장 속도가 빨라진 건 쿠팡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당초 SSG닷컴의 대주주인 이마트가 2018년 사모펀드 등에서 1조원 규모 투자를 유치할 당시 맺은 계약에 따르면 2023사업연도에 SSG닷컴이 총매출 요건이나 기업공개(IPO) 요건을 충족하지 못할 경우 투자사는 이마트에 소유주식 전부를 매수하도록 청구할 수 있다. 이 때문에 유통업계는 SSG닷컴의 상장 시점을 2023년께로 예상했다.

하지만 올해 쿠팡의 미국 뉴욕증시 상장 이후 다른 이커머스 업체들도 잇따라 상장을 추진하면서 SSG닷컴도 시기를 앞당긴 것으로 보인다. 올해 상반기 SSG닷컴 매출은 686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1.0% 증가했다. 상반기 총거래액은 2조5806억원이었다. 상반기 296억원의 영업적자를 냈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의 334억원 손실보다는 적자 폭을 줄였다.

SSG닷컴은 "성장 가속화를 위해 임직원을 포함한 이해관계자들과 상장 필요성에 공감했다"면서 "그 시작으로 주관사 선정 작업에 나서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binn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