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가수 서인영, 12일 모친상
서인영 SNS 캡처

[헤럴드경제=김우영 기자] 가수 서인영이 12일 모친상을 당했다.

서인영의 소속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서인영의 모친이 세상을 떠났다.

서인영의 모친은 2주 전 갑작스럽게 쓰러진 뒤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서인영은 코로나19 시국을 감안해 장례를 간소하게 치를 예정이다.

서인영은 2002년 그룹 쥬얼리로 데뷔한 뒤 2007년 솔로 가수로 자리매김했다.

지난달 1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지만 최근 건강을 되찾은 모습을 공개했다.

kw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