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차은우·옹성우·김도연 소속사 판타지오, 밀알복지재단에 고용취약계층 위해 3억원 상당 물품 후원

사진 제공=밀알복지재단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차은우, 옹성우, 김도연 등이 소속된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판타지오가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며 취약계층 일자리 지원을 위한 기부에 동참한다.

11일 판타지오에 따르면 “코로나 위기 속에서 소외감을 느끼고 있을 저소득 취약계층의 일자리 지원을 위해 밀알복지재단에 3억원 상당의 기부 품물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판타지오가 이번에 기부한 물품은 여성가방으로 밀알복지재단의 기빙플러스를 통해 판매되고, 판매 수익금은 매장 내 장애인, 결혼이주여성, 시니어와 같이 취업에 어려움을 가진 소외이웃의 근로지원금과 기빙플러스 신규 매장 조성에 사용되어 취약계층의 일자리 공간 마련에 사용될 예정이다.

판타지오 신영진 대표는 “판타지오가 전달한 물품이 취약계층,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고, 고용불안에서 벗어나 안정적인 일자리가 유지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달하며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덧붙여 ”힘든 코로나 상황에서도 소외이웃에 사랑을 실천해주시는 밀알복지재단과 기빙플러스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판타지오는 매니지먼트와 드라마 제작에 주력하고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차은우, 옹성우, 김도연, 최유정, 임현성, 김미화, 조인, 박예린 등 대세 배우부터 중견, 신예, 아역배우까지 다양한 매력을 가진 탄탄한 배우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뿐만 아니라 영상콘텐츠 분야 진출을 위해 네이버, 카카오 연재 등 경쟁력 있는 IP를 보유한 드라마 제작사 인수를 추진하고 있으며, 드라마 제작 및 비지니스 확대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