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제주항공, 기내식 체험 카페 2·3호점 연다
10일 AK플라자 분당점, 12일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
3호점엔 어린이 체험존도 설치
제주항공이 기내식 체험 카페 '여행을 맛보다' 2,3호점을 연다. 여행맛 3호점인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 [제주항공 제공]

[헤럴드경제 원호연 기자]제주항공이 기내식 체험 카페 운영을 확대한다.

제주항공은 오는 10일과 12일 기내식 카페 ‘여행의 행복을 맛보다’ 2, 3호점을 연달아 오픈한다고 2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지난 5월부터 3개월간 서울시 마포구 AK&홍대에서 운영했던 ‘여행맛’ 1호점의 운영을 지난달 28일 마무리하고, 오는10일 AK 플라자 분당점과 12일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에 2호점과 3호점을 오픈할 예정이다.

제주항공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항공 여행의 기분을 느끼고 싶은 고객들을 위해 국내 항공사 최초로 승무원이 운영하는 기내식 체험 카페를 운영해 왔다.

제주항공은 성공적으로 운영된 1호점의 경험을 바탕으로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여행의 경험을 나누기 위해 AK PLAZA 분당점과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에 2, 3호점을 운영키로 했다.

특히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에 오픈하게되는 3호점에는 제주항공의 어린이대상항공안전체험 프로그램인 ‘항공안전체험교실’과 ‘객실승무원 직업체험’을 할 수 있는 체험존을 설치해 ‘여행맛’을 찾는 고객들이 보다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기내식뿐만 아니라 제주항공의 특화 프로그램인 항공안전체험교실과 객실승무원 직업체험까지 경험해 볼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why3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