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DL이앤씨, 2Q 영업이익률 11.9%…하반기 “더 성장할 것”
매출 1조9223억원, 영업이익 2290억원
부채비율 100%, 순현금 1조2660억원 재무 안전성 확보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DL이앤씨가 IFRS 연결기준 매출액 1조9223억원과 영업이익 2290억원을 골자로 하는 2분기 실적을 29일 발표했다. 영업이익율 11.9%로 업종 최상위 수준이라고 회사측은 강조했다.

연초 회사 분할과 함께 제시한 경영 목표에도 성큼 다가섰다. DL이앤씨는 올해 회사 분할과 함께 연간 매출 7.8조원, 영업이익 8300억원을 목표로 제시한 바 있다. 2분기 매출은 목표에 부합하는 수준이며, 영업이익은 목표했던 1900억원 대비 20.5% 상회하는 양호한 실적을 달성했다고 자평했다.

DL이앤씨가 시공한 서해선 홍성-송산 복선전철 5공구의 아치교

하반기 지속적인 성장도 자신했다. DL이앤씨는 하반기부터 신규 착공 현장의 공사가 본격화 되면서 매출 및 영업이익의 성장세가 본격화 될 것이라고 밝혔다.

연결기준 2분기 신규 수주는 1조8041억원을 달성했다. 상반기 누계로는 3조2744억원을 기록했다. 주택부문의 경우 인허가 또는 본계약 체결을 통해 올해 수주 인식이 예정된 다수의 프로젝트들을 확보하고 있고, 해외 플랜트부문에서도 수주 호조를 보이고 있어 향후 수주 및 매출의 성장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재무 안정성 지표도 양호하다는 분석이다. 6월말 기준 부채비율은 100%, 순현금액은 1조2660억원으로 집계됐다. 연초 대비 현금 및 현금성 자산이 3960억원 증가하며 안정적인 순현금 구조를 유지했다.

choij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