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What‘s up Startup>펀더풀, 영화 ‘싱크홀’ 등 투자상품 공개

콘텐츠 투자 플랫폼 펀더풀(대표 윤성욱)이 올해 하반기 개봉 예정인 영화 ‘싱크홀’과 ‘교섭’의 온라인 공모 투자를 위한 사전모집 페이지를 열었다.

펀더풀은 국내 최초의 K-콘텐츠 전문 투자 플랫폼으로, 일반인과 전문투자기관이 콘텐츠에 투자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한다. 일반인들에게는 프로젝트 수익에 연동된 사채에 투자하는 형태로 영화 투자 방법을 안내하고 있다. ‘재심’, ‘판도라’, ‘노무현입니다’, ‘82년생 김지영’ 등이 이 같은 방식을 거쳐 흥행에 성공하기도 했다. 최근에는 음악 저작권, 드라마 등으로 간접투자 상품을 늘리고 있다.

영화 싱크홀과 교섭도 펀더풀 플랫폼을 통해 투자를 공모한다. 싱크홀은 도심 속 초대형 싱크홀을 소재로 한 재난영화로, 차승원과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 등 유명 배우들이 출연한다. 다음달 11일 개봉을 앞두고 있고, 투자 시작은 오는 23일부터 진행된다. 교섭은 해외에서 위기를 맞은 자국민을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외교관과 국정원 요원의 이야기로 황정민과 현빈이 출연한다. ‘리틀 포레스트’ 등을 연출한 임순례 감독이 연출을 맡았고, 올해 하반기 개봉할 예정이다.

윤성욱 펀더풀 대표는 “전 세계에서 한국 영상 콘텐츠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싱크홀에는 전문 투자기관 여러 곳이 투자에 참여한 만큼, 좋은 성과를 거둘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도현정 기자

kate01@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