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KBO, 8월까지 프로야구 리그 중단…도쿄올림픽 이후 재개
지난 11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경기장을 찾은 많은 팬들이 관중석을 메우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 코로나19 여파로 프로야구가 시즌 중 중단된다.

KBO는 12일 서울 KBO 사옥에서 긴급 이사회를 열어 코로나19 방역 대책과 리그 운영 방안을 논의, 13∼18일 예정된 경기를 추후 편성하기로 했다.

10개 구단 사장단은 이날 오후 3시부터 3시간 이상 격론을 벌여 이같이 결정했다.

프로야구에서는 최근 선수단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경기가 파행 운영되고 있다. NC 다이노스에서 9일 2명, 10일 1명 등 총 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고, 두산 베어스에서도 10일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KBO는 13∼18일 경기를 추후 편성해 예정된 144경기를 모두 소화할 예정이다.

KBO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심각한 상황이라서 리그를 일시 중단하는 것이지만 경기를 취소하는 게 아니라 순연하는 것이다. 예정된 팀당 144경기를 다 치르겠다는 의지가 강하다”고 설명했다.

프로야구는 오는 19일부터 8월 9일까지는 도쿄올림픽 휴식기에 들어간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