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흰(박혜원), 신곡 ‘주말이 싫어졌어’로 김재환과 한 번 더 호흡
흰(박혜원) [뉴오더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보컬리스트 흰(HYNN, 박혜원)이 김재환과의 듀엣곡으로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춘다.

소속사 뉴오더 엔터테인먼트는 흰(박혜원)이 오는 15일 김재환과 함께 부른 ‘주말이 싫어졌어’를 모든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한다고 12일 밝혔다.

두 사람은 앞서 지난 4월 김재환의 곡 ‘그대가 없어도 난 살겠지’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흰(박혜원)의 신곡 ‘주말이 싫어졌어’는 두 사람의 시원한 가창력이 돋보이는 미디엄 템포의 발라드 곡이다. 떠나간 사람을 잊기 위해 노력하지만 마음대로 되지 않는 이별의 과정을 그리며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이별송이다.

흰(박혜원)은 신곡 발표 후인 17일 오후 7시 서울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단독 콘서트 ‘흰, 여름 정원’을 개최한다. 티켓 오픈 1분만에 매진을 기록한 ‘흰, 여름 정원’은 현장 수용 인원 제한으로 인해 공연장에 오지 못하는 팬들을 위해 온라인 콘서트로도 동시 진행될 예정이다.

폭발적인 가창력과 고음을 선보이는 박혜원은 2018년 ‘렛 미 아웃’으로 데뷔, ‘시든 꽃에 물을 주듯’, ‘그대 없이 그대와’, ‘아무렇지 않게, 안녕’ 등을 발표하며 차세대 보컬리스트로 주목받고 있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