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2PM, 완전체 컴백 성공…아시아 차트 싹쓸이
일본 타워레코드 데일리 세일즈 차트 1, 2위
중국 최대 음원 사이트 한류 차트 1위
2PM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5년 만에 완전체로 돌아온 그룹 2PM이 아시아 차트를 석권하고 있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달 28일 선보인 2PM의 정규 7집 ‘머스트(MUST)’는 3일 자 일본 최대 레코드숍 타워레코드의 데일리 세일즈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특히 라이트와 다크 두 가지로 제작된 신보가 해당 차트 1위와 2위로 동시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발매 당일에는 일본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하며 존재감을 입증했다.

타이틀곡 ‘해야 해’는 1일 기준 중국 최대 음원 사이트인 QQ 뮤직의 한류 차트 1위를 비롯해 쿠워 뮤직(Kuwo Music)의 한류 차트에서도 정상에 올랐다.

2PM의 귀환을 알리는 신곡 ‘해야 해’는 멤버 장우영이 작사, 작곡에 참여해 팬들에게 더욱 특별한 의미를 전한다. 중독적인 멜로디와 묘한 끌림을 표현한 가사, 멤버들의 훤칠한 비주얼이 만나 시너지를 내고 있다. ‘해야 해’ 뮤직비디오는 공개 나흘 만에 유튜브 2000만 뷰를 돌파했고, 각종 음악 방송 프로그램의 무대 영상과 버전별 직캠에도 관심이 높다.

‘해야 해’ 무대 중 매력 포인트로 꼽히고 있는 ‘소매춤’이 인기를 견인하고 있다. 곡의 후렴 “난 지금 해야 해야 해야만 해”에 맞춰 여섯 남자가 팔을 걷으며 직진하는 안무가 보는 재미를 높였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