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경훈, 트래블러스 챔피언십 2R 2타차 공동 4위

[헤럴드경제]이경훈(30)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트래블러스 챔피언십(총상금 740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4위에 올랐다. 5월 AT&T 바이런 넬슨에서 PGA 투어 첫 우승을 거둔 이경훈은 약 1개월 만에 2승에 도전한다.

이경훈은 26일(한국시간) 미국 코네티컷주 크롬웰의 TPC 리버 하일랜즈(파70·6841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이글 2개와 버디 3개, 보기 1개를 묶어 6언더파 64타를 기록했다.

10번 홀(파4)에서 출발한 이경훈은 11, 12번 홀 연속 버디로 기세를 올렸고 13번 홀(파5)에서 이날 첫 이글을 잡았다.

두 번째 샷으로 공을 그린에 올린 뒤 약 10m 이글 퍼트를 넣고 11∼13번의 세 홀에서 4타를 줄였다.

14번 홀(파4) 파로 숨을 고른 이경훈은 15번 홀(파4)에서 또 이글을 기록했따.

279야드 파 4홀인 15번 홀에서 이경훈은 한 번에 공을 그린에 보냈고, 이번에도 약 10m 이글 퍼트를 떨궈 한꺼번에 2타를 줄였다.

중간 합계 7언더파 133타가 된 이경훈은 선두에 2타 뒤진 공동 4위로 저스틴 로즈(잉글랜드), 케빈 키스너(미국)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대회 후반을 맞이하게 됐다.

2라운드 결과 9언더파 131타의 제이슨 데이(호주)가 단독 선두로 나섰고 버바 왓슨과 크레이머 히콕(이상 미국)이 1타 차 공동 2위에 올랐다.

강성훈(34), 안병훈(30), 김시우(26)는 모두 컷 탈락했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더스틴 존슨(미국)은 2언더파 138타로 필 미컬슨(미국) 등과 함께 공동 58위에 머물렀다.

브라이슨 디섐보(미국)는 5언더파 135타로 공동 20위, 브룩스 켑카(미국)는 4언더파 136타로 공동 35위다.

이경훈이 25일(현지시간) 미국 코네티컷주 크롬웰의 TPC 리버 하일랜즈에서 열린 트래블러스 챔피언십 대회 2라운드 7번홀에서 퍼팅을 하고 홀을 마무리 하고 있다.[AFP=연합]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