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몸값 2조’ HK이노엔...코스닥 예비심사 완료

최대 몸값이 2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한국콜마의 자회사 HK이노엔에 대한 상장 예비심사가 최종 승인됐다. 25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HK이노엔은 지난 24일 한국거래소로부터 예비심사 청구에 대한 승인을 완료했다. HK이노엔은 지난달 4일 예비심사를 청구한 바 있다. 예비심사 효력기간이 이날로부터 6개월이므로 올해 안으로 상장이 가능할 전망이다. HK이노엔의 상장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과 삼성증권, JP모간이다.

HK이노엔의 최대주주는 한국콜마로 지분의 53%를 가지고 있다. 상장 주식수는 2890만3499주, 공모주식수는 1012만주이다.

숙취해소음료인 ‘컨디션’과 ‘헛개수’로 유명한 HK이노엔은 지난 2014년에 CJ헬스케어로 시작됐다. 이후 2018년 한국콜마가 CJ그룹으로부터 인수했다. 한국콜마는 HK이노엔을 인수한 이후 병원용 화장품과 피부질환 치료제 기능성 헤어제품 등 사업 다각화에 나서며 신사업을 통해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이호 기자

number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